메타데이터
항목 ID GC07300528
한자 海南芳春亭
영어공식명칭 Haenam Bangchunjeong
이칭/별칭 방춘서원
분야 종교/유교,문화유산/유형 유산
유형 유적/건물
지역 전라남도 해남군 계곡면 방춘길 148[방춘리 422-1]
시대 조선/조선 후기
집필자 김희태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건립 시기/일시 1871년연표보기 - 해남 방춘정 건립
문화재 지정 일시 1999년 11월 20일연표보기 - 해남 방춘정 전라남도 문화재자료 제209호로 지정
현 소재지 해남 방춘정 - 전라남도 해남군 계곡면 방춘길 148[방춘리 422-1]지도보기
성격 정자
양식 목조 와가
정면 칸수 3칸
측면 칸수 2칸
소유자 순천김씨 종중
관리자 순천김씨 종중
문화재 지정 번호 전라남도 문화재자료 제209호

[정의]

전라남도 해남군 계곡면 방춘리에 있는 조선 후기 순천김씨 강학소.

[개설]

해남 방춘정(海南芳春亭)은 1871년(고종 8) 김정정(金鼎淨)과 김문익(金文翼)이 주도하여 건립한 순천김씨 강학소이다. 원래 방춘정에는 절제 김종서, 월담 김승주, 북저 김류, 남은 김효우를 비롯한 순천김씨 선대를 배향하였던 삼상사(三相祠)[1808년 건립]가 있었다. 1868년(고종 5)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삼상사가 훼철되었다가 1919년 방춘서원의 이름으로 삼상사가 복설된 이후에는 방춘서원의 강학소 겸 강당으로 활용되었다.

[위치]

해남 방춘정은 해남군 계곡면사무소에서 북서쪽으로 2.2㎞ 지점에 있는 방춘리 방춘마을 가운데 평탄한 곳에 있다.

[변천]

해남 방춘정은 팔작지붕집으로 3칸 건물이다. 종도리 장여[도리 밑에서 도리를 받치고 있는 길고 모진 나무]에 “숭정기원후 이백사십팔년 신미 삼월십구일 사시수주사월초일일사시상량오좌오향(崇禎紀元後 二百四十八年 辛未 三月十九日 巳時竪柱四月初一日巳時上樑午坐午向)”의 연기가 있어 1871년 3월 19일 기둥을 세우고 4월 1일 상량하였음을 알 수 있다. 조선시대 후기 향촌 정자로서 건립의 절대 연대를 알 수 있다. 정자 안에는 방춘정원운(芳春亭原韻)[김병헌, 1916], 경차방춘정운(敬次芳春亭韻)[김두익, 1916], 삼상사기(三相祠記)[이재량, 1919], 방춘서원기(芳春書院記)[이범석, 1941] 등 10개가 넘는 현판이 있다. 방춘마을은 1456년경 남은 김효우가 입향하였다고 하며 1808년에 삼상사를 건립하여 김종서[1383~1453], 김승주[1354~1424], 김류[1571~1648]를 배향하였다. 1868년 훼철되었고 1901년 설단하였다가 1919년 복설하여 방춘서원이라 하였다. 김효우도 함께 모시고 있다.

[형태]

해남 방춘정은 팔작지붕의 단층 건물로 앞면 3칸, 옆면 2칸이나 양 옆면에 부섭지붕[한쪽 면만 있는 지붕]을 들이고 아래에 1칸씩 더 내어 앞면이 5칸 형식으로 되어 있다. 평면 구성은 맨 오른쪽에 2개의 방이 있고 나머지는 우물마루를 깐 넓은 대청이다. 대청은 3면을 개방시켜 일반적인 사당 부속 건물과는 달리 정자로서의 기능을 강조하고 있다. 기단은 4단의 다듬돌 바른층 쌓기 형식이며 주춧돌은 커다란 자연석을 사용하고 있다. 기둥은 원통형의 원주기둥을 세웠으나 측면의 양 우주와 후면 좌측 끝기둥만을 원형 돌기둥으로 받치고 있다.

[현황]

해남 방춘정은 평탄한 지형에 남북 방향으로 축을 설정하여 신실, 내삼문, 문간채, 방춘정이 배치되어 있다. 좌우측에는 관리사와 창고가 대칭으로 있다. 1999년 11월 20일 전라남도 문화재자료 제209호로 지정되었다.

[의의와 평가]

해남 방춘정은 해남 세거 성씨인 순천김씨의 향촌 강학 정자로 해남 향촌 사회사를 알 수 있다. 또한 해남 지역 정자 건축물 가운데 건립 연대를 정확히 알 수 있어 건축사적 가치가 있다.

[참고문헌]